사회 >

광주광역시, 소규모 대기오염 방지시설 설치 지원

5∼20일 추가 모집...노후 대기오염물질 방지시설 90% 지원
광주광역시, 소규모 대기오염 방지시설 설치 지원

【파이낸셜뉴스 광주=황태종 기자】광주광역시는 중소사업장의 경제적 부담 완화와 미세먼지 저감 및 대기질 개선을 위해 '노후 소규모 대기오염 방지시설 설치비 지원사업' 대상을 오는 5일부터 20일까지 추가 모집한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개별 사업장당 방지시설의 종류에 따라 최대 5억6000만원, 공동방지시설의 경우는 7억2000만원 한도 내에서 설치비용의 90%까지 지원한다.

지원 대상은 현재 하남산단을 제외한 광주시에 소재하는 중소기업이면서 대기환경보전법에 따른 대기배출업체 1~5종 사업장으로 10년 이상된 노후 방지시설과 2020년 1월1일부터 강화된 배출허용기준을 준수하기 어려워 교체 또는 신설하는 사업장을 우선적으로 지원한다.

다만 하남산단 내 사업장은 '사업장 단위'로 추진하지 않고 지역 특성을 고려한 '광역 단위 대기질 개선사업'으로 별도 집중 지원할 계획이다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사업장은 오는 20일까지 우편 또는 방문 접수하면 된다.
관련 서식 등 자세한 내용은 오는 4일 시 홈페이지 고시·공고에 게시되는 공고문을 참고하면 된다.

송진남 시 기후환경정책과장은 "소규모 대기오염 방지시설 설치 지원사업은 중소기업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고, 대기오염물질 배출 최소화 등 대기질 개선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광주시는 지난 2월과 3월 실시한 1·2차 지원 대상 모집 결과 41개 사업장을 선정해 지원하고 있다.

hwangtae@fnnews.com 황태종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