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부산 자치경찰제 1주년… 업무 유공자 100명 표창

정용환 부산시 자치경찰위원장(가운데)이 표창장을 받은 업무 유공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부산시 자치경제위원회 제공
정용환 부산시 자치경찰위원장(가운데)이 표창장을 받은 업무 유공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부산시 자치경제위원회 제공
부산시 자치경찰위원회(위원장 정용환)는 지난 1일 '자치경찰제 전면시행 1주년'을 기념해 업무 유공자 100명에 표창을 수여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업무 유공자 표창은 지난해 7월 1일 자치경찰제가 전면 시행된 후 주민의 요구를 반영한 지역 맞춤형 경찰활동으로 안전한 지역사회 조성에 이바지한 경찰관의 노고를 격려하고자 마련됐다.

교통, 여성·청소년, 생활안전, 지역 경찰 등 분야로 나눠 총 100명이 표창을 받았다. 이번 수여식에는 분야별 대표 수상자 5명이 참석했다.


교통 분야에서는 위원회와 부산경찰청이 협업한 '보행신호 자동시스템 구축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한 부산경찰청 교통과 이지언 경사가 수상했다.

여성·청소년 분야에서는 범죄 피해자 보호·지원에 공로가 큰 부산남부경찰서 여성청소년과 김도형 경장이, 생활안전 분야는 여성 범죄 예방을 위한 '치안 인프라 구축' 유공으로 부산진경찰서 생활안전과 조익성 경감이 각각 표창을 받았다.

지역경찰 분야는 '지역 안전순찰 우수' 유공으로 부산동래경찰서 온천지구대 강명찬 경감과 부산금정경찰서 권남원 경사가 대표로 표창을 받았다.

roh12340@fnnews.com 노주섭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