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

남양유업, 대리점에 상생기금 1억원 지급

남양유업, 대리점에 상생기금 1억원 지급

[파이낸셜뉴스]
남양유업이 사회책임경영 활동 일환으로 ‘협력이익공유제’를 통해 상생기금 1억1000만 원을 전국 500여 개 대리점을 대상으로 지급했다고 4일 밝혔다.

협력이익공유제란 거래를 통해 발생한 이익을 나누는 것으로 2020년 남양유업은 업계 최초로 자율적 협력이익공유제를 도입해 시행 중이다.
남양유업은 농협 납품 시 발생하는 순 영업이익의 5%에 해당하는 이익을 납품 대리점과 나누기로 한가운데 5년간 시범 운영을 시행하고 있다.

도입 이후 현재까지 협력이익공유제를 통해 대리점에 지급된 상생기금은 총 3억2000만원이다.

남양유업 관계자는 “어려운 시기를 함께 극복할 수 있도록 이러한 정책을 보완 및 확대하여 상생 문화를 선도하는 남양유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aber@fnnews.com 박지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