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내일날씨] 아침엔 '열대야' 낮엔 '폭염'…내륙에 소나기도


(서울=뉴스1) 황덕현 기자 = 화요일인 5일은 전국에 구름이 많겠고 북태평양 고기압의 영향으로 무더위가 심해지겠다. 밤엔 열대야가 발생할 수 있겠다. 내륙을 중심으로 많은 곳은 60㎜ 이상 소나기가 쏟아질 수 있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22~25도, 낮 최고기온은 27~35도로 예상된다. 평년(최저기온 19~21도, 최고기온 25~29도)보다 높은 기온이 지속되면서 매우 무더운 곳이 늘겠다.

주요 도시 최저기온은 Δ서울 25도 Δ인천 25도 Δ춘천 24도 Δ강릉 25도 Δ대전 25도 Δ대구 25도 Δ전주 24도 Δ광주 25도 Δ부산 24도 Δ제주 25도다.

오후 6시1분부터 이튿날 오전 9시까지 밤 최저기온이 25도 이상 유지되는 열대야가 곳곳에서 나타날 수 있다.

최고기온은 Δ서울 35도 Δ인천 31도 Δ춘천 33도 Δ강릉 31도 Δ대전 34도 Δ대구 33도 Δ전주 33도 Δ광주 32도 Δ부산 30도 Δ제주 30도로 예상된다.

소나기는 낮 12시~오후 3시부터 오후 6시~밤 12시 사이 전국 내륙에서 내리겠다.
수도권은 6일 밤 12시~오전 6시까지 이어지겠다. 예상 강수량은 5~40㎜, 많은 곳엔 60㎜까지 올 수 있다.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 등에 따르면 미세먼지는 원활한 대기확산으로 전 권역에서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