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현대캐피탈, 챗봇 ‘캐빈’ 서비스 론칭

[파이낸셜뉴스]
현대캐피탈, 챗봇 ‘캐빈’ 서비스 론칭
현대캐피탈이 자사 앱과 모바일웹에서 24시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챗봇인 ‘캐빈’을 론칭한다고 4일 밝혔다.

지난 3월, ‘현대캐피탈 앱 2.0’을 통해 자동차 특화 마이데이터 서비스와 대출간편비교 플랫폼 등 새로운 디지털 서비스를 선보였던 현대캐피탈은 이번엔 AI를 기반으로 한 챗봇 서비스를 새롭게 내놓았다.

‘캐빈’은 고객들의 업무 편의성을 대폭 개선시켜 줄 것으로 보인다.

현대캐피탈 고객들은 기존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 사이 상담원을 통해서만 처리할 수 있었던 다양한 업무들을 시간 제약 없이 챗봇 ‘캐빈’을 통해 처리할 수 있다.

특히 고객들의 문의가 몰리는 연말정산이나 종합소득세 신고기간에 ‘캐빈’을 활용하면 상담원 연결까지 걸리는 대기시간 없이 고객정보 연동을 통해 빠르고 편리하게 원하는 업무 처리가 가능하다.

챗봇 ‘캐빈’은 연간 300만 건 이상의 현대캐피탈 고객상담 데이터를 머신러닝을 기반으로 분석해 설계됐다. 근저당 현황 조회 및 해지, 당월결제금/미납금 조회 및 결제, 개인정보 변경, 결제일 조회 및 변경, 각종 문서 발급 등 상담원을 통해 해결해야 했던 대출상담 영역의 업무 90% 이상을 처리할 수 있다.

현대캐피탈 관계자는 “챗봇 ‘캐빈’은 머신러닝을 통한 지속적인 학습으로 시간이 갈수록 더욱 정교한 상담을 할 것”이라며 “고객과 챗봇의 양방향 소통이 원활하게 이루어질 수 있도록 계속해서 발전시켜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padet80@fnnews.com 박신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