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

한국투자증권, MTS 앱 '한국투자' 리뉴얼 출시

(한국투자증권 제공)© 뉴스1
(한국투자증권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이기림 기자 = 한국투자증권은 모바일 트레이딩 시스템(MTS) '한국투자' 앱을 리뉴얼 출시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리뉴얼에는 사용자 환경 및 경험(UI·UX) 전반이 사용자 친화적으로 개선됐다. 앱 내 검색엔진 강화 및 다양한 부가기능 도입으로 주식 매매 편의성도 높아졌다.

홈 화면을 통해 지수와 관심종목 시세, 인기 테마와 상위 랭킹 종목, 주요 경제뉴스, 유튜브 증권방송 편성표를 볼 수 있다. '나의투자' 탭에서는 자산 현황과 금융상품 만기, 배당, 증자 등 보유 종목 관련 개인 일정을 확인할 수 있다.

투자 관련 콘텐츠는 찾아보기 쉽게 배치됐다. 홈 화면의 '금융상품' 탭에서는 종합자산관리계좌(ISA), 환매조건부채권(RP), 주가연계증권(ELS)/기타파생결합증권(DLS), 장외채권 등 주식 외 다른 금융상품에 대한 투자 정보를 얻을 수 있다. '투자 인사이트' 메뉴에서는 각종 리서치 자료와 함께 각자의 투자 성향에 맞는 ETF를 추천 받을 수 있다.

시황을 빠르게 확인할 수 있는 신규 기능 '퀵뷰'도 추가됐다. 앱을 켠 채로 휴대폰을 흔들면 어느 화면에서든 자산 증감 현황과 주요 지수, 관심종목 시세로 구성된 퀵뷰 창을 호출할 수 있다. 계좌 비밀번호 자동 저장 기능 신규 도입, 주문 및 상품 가입시 투자금 충전 절차 간소화, 출금 시 계좌 내 출금 가능 금액 간편 확인 개선 등도 이뤄졌다.

사용자들의 취향을 고려한 개인 맞춤 기능도 제공된다. 하단에 상시 노출되는 '빠른 메뉴'를 통해 자주 사용하는 메뉴를 최대 20개까지 골라 자유롭게 구성할 수 있다. 홈 화면의 배치와 자산 현황 노출 정보 역시 원하는 대로 편집 가능하다.

한국투자증권은 15일까지 앱 출시를 기념해 출석체크 이벤트도 진행한다.
하루 2회 국내와 미국 증시 개장 시간에 맞춰 신규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에 접속하면 추첨을 통해 온라인 금융상품권을 최대 6만원까지 받을 수 있다.

이벤트는 매일 중복 참여 가능하며 당첨 여부는 출석체크 직후 확인 가능하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투자증권 홈페이지와 MTS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