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아시XX 너무하네, 양말 한 짝뿐"…돈스파이크 신혼여행 중 날벼락

돈스파이크 인스타그램 갈무리 © 뉴스1
돈스파이크 인스타그램 갈무리 © 뉴스1


돈스파이크 인스타그램 갈무리 © 뉴스1
돈스파이크 인스타그램 갈무리 © 뉴스1

(서울=뉴스1) 김학진 기자 = 작곡가 겸 프로듀서 돈 스파이크가 신혼여행 중 근황을 전했다.

돈 스파이크는 지난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발리로 신혼여행을 떠난 사진과 함께 "아시XX 항공사 분들아. 제 러기지가 안 왔어요. 양말 한 짝도 없는 신혼여행"이라고 토로했다.

이어 "혈압약도 없고. 제발"이라며 "전화라도 좀 받아주지. 아시XX 너무하네"라고 분노감을 표출했다.

돈스파이크는 외국의 한 숙소와 함께 신혼여행 중인 상황을 사진을 통해 공개했다.


하지만 이날 돈스파이크는 일그러진 표정을 지으며 수화물이 없는 현재 상태에 대한 답답한 심경을 토로하고 있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항공사에 꼭 항의하세요", "가장 중요한 신혼여행에서 이런 상황을 겪으면 정말 답답하실 듯", "꼭 잘 해결 되시길 바랍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돈스파이크는 지난달 4일 6세 연하 비연예인과 결혼식을 올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