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진병영 함양군수 "열심히 일하는 공직문화를 만들자"

기사내용 요약
4일 첫 간부회의 주재, 조직문화·수평적 의사 결정 등 강조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함양=뉴시스] 정경규 기자 = 진병영 경남 함양군수는 4일 취임 후 첫 간부회의를 주재하고 열심히 일하는 공직문화를 함께 만들어 가자고 당부했다.

함양군은 이날 군수 주재로 간부회의를 개최해 각 부서별 추진할 중요 현안사업에 대해 보고받고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한 각 부서의 협조를 이끌어 냈다.


진 군수는 “의전이나 형식에 얽매이지 말고 생산적으로 일했으면 한다”며 “군민들이 필요로 하는 것을 해결해 주는 군민 눈높이에 맞는 조직 문화를 만들어 가자”고 강조했다.

또 “간부회의가 각 부서의 업무 공유의 시간이지만 너무 시간이 많이 걸리는 것 같다”며 “회의를 자주한다고 생산적이지 않고 필요하면 언제든지 교감할 수 있는 만큼 앞으로 개선할 부분은 검토해 나갔으면 한다”고 밝혔다.

그는 “업무가 결정되면 모든 권한을 부서장과 읍면장에게 주고 관여하지 않겠다"며 "하지만 거기에 대한 책임의 의무도 동시에 주어지게 돼 군민들에게 보다 현실적이고 좋은 행정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다 함께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kgyu@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