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박완수 경남도지사 "사회대통합위·투자자문위 조속히 구성하라"

기사내용 요약
4일 취임 이후 첫 실국본부장회의서 주문
산하기관 구조조정, 인사 투명성 등 강조

[창원=뉴시스] 홍정명 기자= 박완수 경남도지사가 4일 도청 도정회의실에서 취임 후 첫 실국본부장회의를 주재하고 있다.(사진=경남도 제공) 2022.07.04. photo@newsis.com
[창원=뉴시스] 홍정명 기자= 박완수 경남도지사가 4일 도청 도정회의실에서 취임 후 첫 실국본부장회의를 주재하고 있다.(사진=경남도 제공) 2022.07.04. photo@newsis.com
[창원=뉴시스] 홍정명 기자 = 박완수 경남도지사는 4일 도청 도정회의실에서 취임 후 첫 실국본부장회의를 주재했다.

이날 회의는 자료에 기반해 일률적으로 보고하고 지시하는 기존의 방식에서 벗어나 별도 자료 없이 현안과제 해결책을 찾기 위해 자유롭게 소통하는 방식으로 이뤄졌다.

박 도지사는 먼저 "세대와 성별, 지역 등을 아우르기 위한 사회대통합위원회 구성해 국내외 투자유치 활성화를 위한 투자유치자문위원회 구성과 전문가 영입 등 공약이행 절차들을 조속히 추진해 달라"고 주문했다.

또, 민선 8기 인수팀에서 지적했던 출자출연기관의 증가과 관련해서는 "경남경제진흥원의 투자공사로서의 기능 전환과 출자출연기관들의 기능중복 여부 등을 실무적으로 검토해서 빠른 시일 내 추진해달라"고 했다.

이날 실국본부장회의는 민선 8기 첫 회의인 만큼 전 직원 공개회의로 진행했으며, 도청 공무원들에 대한 다양한 주문도 있었다.

우선, 모든 정책은 수요자인 도민 입장에서 고려하고 정책 개발과 예산 확보 등에 있어 수요자인 도민이 가장 우선되어야 한다는 점을 강조했다.

또한 직원들의 업무 전문성을 높여 행정서비스의 질과 책임성을 높이고, 실국장 책임행정을 강화해 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창원=뉴시스] 홍정명 기자= 박완수 경남도지사가 4일 도청 도정회의실에서 취임 후 첫 실국본부장회의를 주재하고 있다.(사진=경남도 제공) 2022.07.04. photo@newsis.com
[창원=뉴시스] 홍정명 기자= 박완수 경남도지사가 4일 도청 도정회의실에서 취임 후 첫 실국본부장회의를 주재하고 있다.(사진=경남도 제공) 2022.07.04. photo@newsis.com
아울러 하위권인 청렴도는 도민에 대한 예의가 아니며, 행정의 신뢰와 직결되는 사안인 만큼 감사위원회에서 엄정한 신상필벌 방침으로 적극적인 역할을 해달라고 주문했다.


합리적인 인사 운영에 대한 의지도 내비쳤다.

박 도지사는 "모든 것이 투명하고 합리적이어야 원팀으로 도정을 추진할 수 있다"면서 "도지사실은 열려 있으니 언제든 방문하거나 이메일, 온라인으로 이야기 해달라. 잘못된 인사관행을 고쳐나가고 근무성적 평정결과 공개 등 인사의 투명성을 보다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끝으로 박 도지사는 민생경제, 코로나19 등으로 도민들은 이중고, 삼중고로 힘들어 하고 있는 만큼, 풍수해 대비, 물가 관리, 국비 확보, 폭염 대비 취약계층 복지 점검 등에 철저를 기하고 작은 시책이라도 도민을 위해 고민하는 도정이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jm@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