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미미, 에어로빅 버전 오마이걸 '살짝 설렜어'…'지락실' 초토화

tvN '뿅뿅 지구오락실' ⓒ 뉴스1
tvN '뿅뿅 지구오락실'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뿅뿅 지구오락실' 미미가 힘찬 구령으로 오마이걸 '살짝 설렜어' 안무를 주도하며 웃음을 자아냈다.

5일 오후 8시 50분에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뿅뿅 지구오락실'에서는 용사 4인방(이은지, 미미, 이영지, 안유진)의 맞춤형 게임, '랜덤 플레이 댄스'가 돌아왔다.

한식 저녁을 걸고 '랜덤 플레이 댄스'에 도전한 용사 4인방이 오마이걸 '살짝 설렜어'를 선택해 시선을 모았다. 원곡자 미미가 자신있게 걸어 나와 "머리! 어깨! 다리! 골반!"이라고 외치며 용사들을 이끌었다. 이에 용사 4인방은 가볍게 성공하며 함께 환호했다.


미미는 용사들을 이끌었던 힘찬 구령을 재연했고, 이에 이영지가 "에어로빅 선생님이다"라며 폭소했다. 이에 제작진들이 미미에게 오마이걸도 힘찬 구령 소리에 맞춰 연습하는지 물었고, 미미는 "절제한다"라며 아이돌 버전의 '살짝 설렜어'와 에어로빅 버전의 '살짝 설렜어'를 연달아 선보이며 모두를 웃게 했다.

한편, tvN '뿅뿅 지구오락실'은 지구로 도망간 달나라 토끼를 잡기 위해 뭉친 4명의 용사들(이은지, 미미, 이영지, 안유진)이 시공간을 넘나들며 펼쳐지는 신개념 하이브리드 멀티버스 액션 어드벤처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금요일 오후 8시 50분에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