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의정부시 지역강점 발굴 박차…기업유치 견인

의정부시 3일 기업유치 업무연찬회 개최. 사진제공=의정부시
의정부시 3일 기업유치 업무연찬회 개최. 사진제공=의정부시

【파이낸셜뉴스 의정부=강근주 기자】 안동광 의정부시 부시장은 3일 시청 상황실에서 기업유치 담당 공무원 20여명과 업무 연찬회를 열고 “지역 강점을 적극 발굴해 우수 기업이 의정부로 찾아오도록 만들자”고 강조했다.

이날 업무연찬회는 이재율 전 경기도 행정1부지사를 특별강사로 초빙해 토론회 형식으로 진행됐다. 특히 기업유치 담당부서 공무원은 이날 업무연찬회에서 관련 제도와 업무 여건을 공유하고, 기업유치 여건 변화에 따른 대응방안을 적극 모색했다.

이재율 전 경기도 행정1부지사는 2003년 경기도 투자진흥관, 2008년 경제투자관리실장으로 투자유치를 직접 담당했으며, 경제부지사로서 경기도 경제 전반을 관장했던 경제 전문가로 의정부시 요청으로 이번 업무연찬회에 강사로 나섰다.


특강은 기업유치를 위한 전략과 기업유치 규제개혁 사례 등 주제로 열렸으며, 실무진이 현장에서 느끼는 어려움을 강사에게 질문하고 답하는 시간도 가져 참석자 호응을 얻었다.

토론에선 △기업유치를 위한 의정부시 상품화 방안 △기업유치 과정에서 절차 투명성 및 객관성 확보 방안 △타 시군 우수사례 도입-활용 방안 등에 대한 다양한 의견이 나왔으며, 의정부시는 향후 기업유치 정책에 해당 의견을 적극 반영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안동광 부시장은 “기업유치는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 고용지표 개선 등 자족도시로 가는 디딤돌과도 같다”며 “우수 기업들이 의정부시를 찾아올 수 있도록 지역 강점을 적극 발굴해 나가자”고 강조했다.

kkjoo0912@fnnews.com 강근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