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완주군, 산림청 '자녀안심그린숲' 조성사업 선정

전북 완주군청 전경. (뉴시스DB)
전북 완주군청 전경. (뉴시스DB)
[완주=뉴시스] 강명수 기자 = 전북 완주군은 산림청이 주관하는 ‘2023년 자녀안심그린숲 조성사업’ 공모에 선정됐다고 23일 밝혔다.

자녀안심그린숲은 어린이보호구역 내 안전 확보와 미세먼지저감, 도시경관향상, 생태적 감수성 증진을 위해 전개되는 사업이다.

군은 지난 6월 청완초와 봉서초구간 어린이 보호구역내에 지역 내 자생하는 수종을 중심으로 무궁화, 꽝꽝나무, 은목서 등을 식재했다.

또 수목 이름과 특징을 알 수 있는 표찰을 통해 아이들에게 자연체험 교육을 제공했다.


군은 공모에 연속 선정되면서 2023년부터 총사업비 2억원(국비 1억원)을 들여 청완초에서 봉서중 구간 어린이 보호구역내 차도와 인도를 분리하도록 띠녹지를 조성해 학생들의 안전한 등하굣길을 제공하게 된다.

군은 관목과 교목을 입체적으로 식재해 인근 공장의 미세먼지 저감 효과와 경관 개선에 나선다는 구상이다.

군 관계자는 “학생들에게 쾌적하고 아름다운 통학환경을 제공하고, 도시열섬현상 등 기후변화 대응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안전한 등하굣길 제공과 도심 내 녹지공간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mister@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