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내 딸 무당 시키지마"..무속인 누나 살해한 60대 검거

[촬영 안 철 수]
[촬영 안 철 수]

[파이낸셜뉴스] 자신의 딸에게 무속인이 되라고 종용했다는 이유로 친누나를 살해한 60대가 검거됐다.

23일 서울 강동경찰서는 이날 자정께 자신의 집에서 무속인인 누나를 둔기 등으로 폭행해 숨지게 한 60대 A씨를 살인 혐의로 긴급 체포했다.

범행을 저지른 뒤 A씨는 "누나가 숨을 쉬지 않는다"며 119에 자진 신고했다.

현장에 나온 119 구급대는 사망자의 몸에서 폭행 흔적을 발견하고서 경찰에 공동 대응을 요청했고 A씨는 얼마 후 현장에서 체포됐다.

그는 경찰 조사에서 "누나가 딸에게도 무속인이 되라고 해서 화가 나 살인을 저질렀다"고 진술했다. 이에 경찰은 해당 진술이 사실이 맞는지 확인 중인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 관계자는 "내일(24일) 중으로 영장 신청 예정"이라고 밝혔다.

nodelay@fnnews.com 박지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