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리아킴 "SM·YG·JYP 트레이너 출신…춤 잘 추는 제자? 트와이스 모모"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캡처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캡처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리아킴이 모모를 춤 잘 추는 제자로 꼽았다.

23일 오후 방송된 채널A 예능 프로그램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에서는 안무가 리아킴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정형돈은 리아킴에게 여러 질문을 던졌다. "댄스 대회 나가서 수 차례 우승하지 않았냐"라더니 "얼마 줘요?"라고 물어 웃음을 샀다. 리아킴은 "우승 상금은 200~300만 원 정도로 기억한다"라고 답했다.

정형돈은 이어 "SM, YG, JYP 3대 연예 기획사에서 안무 트레이너를 다 하신 분이다. 이건 진짜로 궁금한데 본인을 능가할만한 댄스 재능을 가진 제자들은 누가 있냐"라고 해 궁금증을 유발했다.

리아킴은 "다 잘 추지만 트와이스 모모가 (잘 춘다)"라면서 큰 고민 없이 그를 언급해 이목을 끌었다. 정형돈은 "모모 외에는 다 똑같다?"라고 몰아가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리아킴은 "다 잘 춘다. 누구한테 배웠는데~"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이를 지켜보던 박나래는 "트와이스는 원래도 잘 추는데 배우면 얼마나 더 잘 추겠냐. 그런데 이런 분들도 한번 가르쳐 봐야 최고의 안무가 아니겠냐"라면서 정형돈, 이윤지를 가리켜 폭소를 유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