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전남 해남 야산서 밤 사이 화재…3시간 38분 만에 진화

23일 오후 9시16분쯤 전남 해남군 현산면 백포리 야산에서 화재가 발생해 당국이 수습 작업을 벌이고 있다.(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 제공)2022.9.24/뉴스1 ⓒ News1 김동수 기자
23일 오후 9시16분쯤 전남 해남군 현산면 백포리 야산에서 화재가 발생해 당국이 수습 작업을 벌이고 있다.(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 제공)2022.9.24/뉴스1 ⓒ News1 김동수 기자


(해남=뉴스1) 김동수 기자 = 전남 해남 야산에서 화재가 발생했으나 3시간 38분 만에 진화됐다.

24일 산림청에 따르면 전날 오후 9시16분쯤 해남군 현산면 백포리 한 야산에서 불이 났다.


산림당국은 산불진화대원 87명과 장비 9대를 투입해 이날 0시54분께 완전히 불을 껐다.

이 불로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산림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과 재산 피해 규모를 조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