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울산시, 제14회 환경박람회 개최…시민 주도형으로 진행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울산=뉴시스] 박수지 기자 = 울산시는 24~25일 이틀간 울산대공원 남문광장 일원에서 '제14회 환경박람회'를 개최한다.

울산지속가능발전협의회에서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회복으로의 전환(Bending the Curve)'이라는 주제로 마련된다.

26개의 시민·환경단체 회원 등이 참여해 환경체험, 전시, 부대행사 등 시민 주도형 행사로 진행된다.

시민·환경단체에서 마련한 전시 체험공간에서는 공기정화식물 화분 만들기, 천연비누 만들기, 친환경 수세미 만들기 등 프로그램이 열린다.

체험공간은 24일 오후 2시부터 오후 7시까지, 25일 오후 1시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된다.


부대행사로는 24일 오후 7시 대공원 SK광장에서 가수 박상민, 조영남 등이 출연하는 '제23회 울산사랑 환경콘서트'가 열린다.

25일 오후 1시에는 대공원 SK광장에서 지역 중학생 200여 명이 참가하는 '제16회 환경골든벨'이 진행된다.

울산시 관계자는 "환경박람회를 통해 지속가능한 발전과 2050 탄소중립도시 울산을 위한 시민의 역할을 고민하고, 전 지구적으로 다가온 기후위기의 심각성을 다시 한번 인식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parksj@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