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경남경찰, 23일 음주운전 일제 단속서 32건 적발

경찰이 23일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회성동 한 도로에서 음주운전 단속을 하고 있다.(경남경찰청 제공)
경찰이 23일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회성동 한 도로에서 음주운전 단속을 하고 있다.(경남경찰청 제공)


(경남=뉴스1) 강정태 기자 = 경남경찰청은 전날 야간 음주운전 일제 단속을 실시한 결과 32건을 적발했다고 24일 밝혔다.

경찰은 고속도로 진출입로와 휴게소 9곳 등 도내 46곳에서 경찰관 145명, 순찰차 72대를 동원해 음주운전 단속을 벌였다.

공익신고가 많이 들어오는 도심권에서는 암행순찰팀도 운영했다.


전날 단속에서는 면허취소 21건, 면허정지 11건을 적발했다. 공익신고로 접수된 12건 중 면허취소 적발 1건도 있었다.

경찰은 "음주운전 공익신고 증가에 따른 지역 경찰서별 상시단속을 실시하고 주간에도 불시 단속을 하는 등 단속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