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고물가·고금리 소비위축…신라면·참이슬 '불황형 브랜드' 약진

브랜드스탁 3분기 100대 브랜드 발표…대한항공, 8년만에 톱10 코로나 시기 급성장 온라인 쇼핑 브랜드 가치 하락
고물가·고금리 소비위축…신라면·참이슬 '불황형 브랜드' 약진
브랜드스탁 3분기 100대 브랜드 발표…대한항공, 8년만에 톱10
코로나 시기 급성장 온라인 쇼핑 브랜드 가치 하락

(서울=연합뉴스) 장하나 기자 = 고물가, 고금리로 인한 소비 위축으로 경기 침체가 우려되는 가운데 신라면, 참이슬 등 이른바 '불황형 브랜드'의 가치가 상승한 것으로 조사됐다.

신라면 신라면 가격 인상 (서울=연합뉴스) 이재희 기자 = 15일 농심은 26개 라면 브랜드의 가격을 평균 11.3% 인상했다. 이에 따라 신라면 1봉지당 편의점 판매가격은 900원에서 1천 원으로 올랐다. 사진은 이날 서울 시내 한 대형마트의 라면 매대. 2022.9.15 scape@yna.co.kr (끝)
신라면 신라면 가격 인상 (서울=연합뉴스) 이재희 기자 = 15일 농심은 26개 라면 브랜드의 가격을 평균 11.3% 인상했다. 이에 따라 신라면 1봉지당 편의점 판매가격은 900원에서 1천 원으로 올랐다. 사진은 이날 서울 시내 한 대형마트의 라면 매대. 2022.9.15 scape@yna.co.kr (끝)

브랜드가치 평가회사인 브랜드스탁은 올해 3분기 대한민국 100대 브랜드 평가 결과 신라면이 브랜드 평가 지수(BSTI·BrandStock Top Index) 905점을 받아 전 분기 대비 한 계단 상승하며 5위를 차지했다고 3일 밝혔다.

참이슬(14위)도 전 분기와 비교해 13계단 올랐다.

브랜드스탁은 "글로벌 금융시장 불안, 고물가, 고금리 등 대내외적인 환경으로 경기 침체가 장기화 조짐을 보이는 가운데 소비 위축기에 두각을 드러내는 불황형 브랜드들의 브랜드 가치가 상승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코로나19의 엔데믹(풍토병으로 굳어진 감염병) 전환 분위기 속에서 항공, 여행, 오프라인 유통 브랜드는 대부분 상승세를 보였다.

대한항공 여객기 대한항공, A380 운항 재개 (영종도=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대한항공이 코로나19 사태로 중단됐던 국제선 회복에 속도를 내고 있는 가운데 4일 오전 미국 뉴욕행 대한항공 A380 여객기가 인천국제공항을 이륙하고 있다. 대한항공은 여름 휴가철을 맞아 급증하는 여객 수요에 대비하기 위해 7월부터 A380 여객기를 뉴욕 노선에 매일, 홍콩 노선에 주 3회 투입한다. 또한 9월부터는 A380을 매일 일본 나리타 노선에 투입한다. 한편 대한항공은 9월까지 국제선 항공편 좌석 공급량을 코로나19 사태 이전 대비 50%대로
대한항공 여객기 대한항공, A380 운항 재개 (영종도=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대한항공이 코로나19 사태로 중단됐던 국제선 회복에 속도를 내고 있는 가운데 4일 오전 미국 뉴욕행 대한항공 A380 여객기가 인천국제공항을 이륙하고 있다. 대한항공은 여름 휴가철을 맞아 급증하는 여객 수요에 대비하기 위해 7월부터 A380 여객기를 뉴욕 노선에 매일, 홍콩 노선에 주 3회 투입한다. 또한 9월부터는 A380을 매일 일본 나리타 노선에 투입한다. 한편 대한항공은 9월까지 국제선 항공편 좌석 공급량을 코로나19 사태 이전 대비 50%대로 높일 계획이다. 2022.7.4 superdoo82@yna.co.kr (끝)

특히 대한항공은 BSTI 892.8점으로 10위를 차지하며 2014년 이후 8년 만에 톱 10에 올랐다.

2014년 종합 순위 6위였던 대한항공은 그해 12월 발생한 '땅콩 회항' 이슈와 2018년 '물컵 갑질' 파문으로 30위권 밖으로 밀려났으며 2020년에는 코로나19 직격탄을 맞아 46위까지 떨어진 바 있다.

작년 종합 40위로 부진했던 하나투어 역시 전 분기 대비 10계단 상승하며 29위로 뛰어올랐다.

코로나 방역 완화로 대면 활동이 늘어나는 가운데 이마트는 올해 1분기 종합 9위, 2분기 8위에 이어 3분기에는 7위를 차지했다. 롯데백화점(50위→47위), 홈플러스(99위→81위) 등 주요 오프라인 유통 브랜드도 상승세다.

반면 코로나로 급성장한 온라인 쇼핑 브랜드의 가치는 전반적인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작년 11위였던 쿠팡은 올해 1분기에 13위로 주저앉은 이후 2분기에 20위로 급락했으며 이번에도 21위에 그쳤다. G마켓(31위→38위), 옥션(40위→41위), 11번가(68위→76위) 등도 하락했고, SSG닷컴은 14계단 하락해 100위로 밀려났다.

네이버(3위→4위), 구글(10위→11위) 등 IT 관련 브랜드도 전반적으로 부진했고, 증시 침체로 미래에셋증권(35위→49위), 삼성증권(57위→61위), KB증권(82위→87위) 등도 대부분 하락세를 보였다.

한편 삼성전자의 스마트폰 브랜드인 삼성 갤럭시는 BSTI 939.4점을 얻으며 전체 1위 자리를 지켰다.

카카오톡(2위)과 KB국민은행(3위)이 뒤를 이었다.

금강제화(84위)와 SK렌터카(88위), 중고나라(94위), SM엔터테인먼트(98위)는 이번에 100대 브랜드에 신규 진입했다.

◇ 브랜드스탁 3분기 브랜드 평가

순위 브랜드 등락
1 삼성 갤럭시 -
2 카카오톡 -
3 KB국민은행 ▲ 1
4 네이버 ▼ 1
5 신라면 ▲ 1
6 롯데월드 어드벤처 ▼ 1
7 이마트 ▲ 1
8 신한카드 ▼ 1
9 유튜브 -
10 대한항공 ▲ 1
11 구글 ▼ 1
12 인천공항 -
13 SK텔레콤 ▲ 1
14 참이슬 ▲ 13
15 신한은행 ▼ 2
16 KB국민카드 -
17 삼성서울병원 ▼ 2
18 롯데하이마트 ▲ 1
19 제주삼다수 ▼ 2
20 삼성 무풍에어컨 ▼ 2
21 쿠팡 ▼ 1
22 세브란스병원 -
23 삼성 Neo QLED 8K ▲ 1
24 BBQ치킨 ▲ 1
25 자이 ▼ 2
26 바디프랜드 -
27 카카오뱅크 ▼ 6
28 제네시스 -
29 하나투어 ▲ 10
30 삼성생명 ▲ 2
31 LG 휘센 ▼ 2
32 코웨이 ▲ 2
33 삼성 BESPOKE 냉장고 ▲ 4
34 롯데마트 ▲ 2
35 아이폰 ▼ 5
36 삼성화재 ▲ 5
37 에스원 ▲ 1
38 G마켓 ▼ 7
39 박카스 ▼ 6
40 KT ▲ 3
41 옥션 ▼ 1
42 에버랜드 ▲ 2
43 파리바게뜨 ▼ 1
44 딤채 ▲ 9
45 LG 유플러스 -
46 넷마블 -
47 롯데백화점 ▲ 3
48 교보생명 ▲ 6
49 미래에셋증권 ▼ 14
50 그랜저 ▼ 2

※ 자료 = 브랜드스탁 (서울=연합뉴스)

hanajjang@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