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중기장관 "여성과학기술인, 사회적 약자 인식 벗어나야"

기사내용 요약
여성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 연차대회 기조강연

[서울=뉴시스]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사진=뉴시스 DB).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사진=뉴시스 DB).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배민욱 기자 = 이영 중소벤처기업부(중기부) 장관은 25일 오후 서울 한국과학기술회관에서 열린 '2022 한국여성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 연차대회'에서 여성 과학기술인을 대상으로 기조강연을 했다.

이 장관은 '디지털 대전환 시대, 중소벤처 정책방향'을 주제로 새 정부 출범 이후 6개월간 중기부가 걸어온 여정을 소개했다.


그는 중소벤처 주도의 따뜻한 디지털경제 실현이라는 정책 비전 아래 ▲디지털 경제혁신을 견인하는 창업벤처 ▲성장하는 혁신 소상공인 ▲공정한 시장의 성장 주역 중소기업으로 대표되는 새 정부 중소벤처기업 정책의 3대 핵심과제와 벤처·스타트업 관련 주요 정책을 설명했다.

그는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에 이은 3고(고물가·고금리·고환율) 위기를 극복하고 디지털 경제시대 선도국가로 도약하기 위해 여성 과학기술인의 역할을 제시했다.

이 장관은 "여성 과학기술인은 사회적 약자라는 인식에서 벗어나 다가올 미래를 향한 끊임없는 도전과 혁신이 필요하다"며 "여성 과학기술인이 디지털 경제시대의 핵심주역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kbae@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