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2022 카타르] 북한, 한국-우루과이전 경기만 쏙 빼고 중계

카타르월드컵 카타르월드컵
북한, 카타르 월드컵 중계하며 '태극기' 모자이크. 연합뉴스
북한, 카타르 월드컵 중계하며 '태극기' 모자이크. 연합뉴스

[파이낸셜뉴스] 북한이 25일 치러진 월드컵 경기 중 '대한민국 대 우루과이' 경기만 빼놓고 중계한 것으로 알려졌다.

조선중앙TV의 25일 방송 순서에 나온 월드컵 녹화 중계 일정에는 전날 오후 10시에 치러진 대한민국 대 우루과이 경기가 포함되지 않았다. 한국 경기 직전에 열린 스위스-카메룬 경기와 직후에 열린 포르투갈-가나 경기 중계는 포함됐다.

북한은 월드컵을 실시간 중계가 아닌 경기가 끝난 뒤 녹화본을 편집해 하루 세 경기씩 방영하고 있다. 개막 이튿날인 22일부터 이날까지 매일 오전 11시경과 오후 4시경, 9시경에 약 1시간 분량으로 편집된 경기를 한 경기씩 편성하고 있는데, 한국과 더불어 각을 세우고 있는 미국(웨일스전)과 일본(독일전)이 참가한 경기도 제외했다.

한편, 북한 조선중앙TV는 23일 오후 10시쯤 카타르 알와크라의 알자눕 스타디움에서 열린 프랑스와 호주 경기를 녹화 중계하면서 관중석에 보이는 태극기와 현대차 광고만 모자이크 처리해 논란이 일었다.

yuhyun12@fnnews.com 조유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