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대한체육회, 파리올림픽 사전훈련캠프·급식센터 마련

카타르월드컵 카타르월드컵
기사내용 요약
한-프 스포츠 협력체계 구축하고 국가대표의 경기력 향상 도모를 위해 프랑스국가대표선수촌과 업무협약

사진=대한체육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사진=대한체육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문성대 기자 = 대한체육회(회장 이기흥)는 2024 파리하계올림픽대회 대비 현지 사전훈련캠프 및 급식지원센터 운영, 한-프 국가대표 경기력 향상을 위한 교류 프로그램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대한체육회 국가대표선수촌(선수촌장 유인탁)은 22일(현지시각) 한-프 스포츠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국가대표의 경기력 향상 도모를 위해 프랑스국가대표선수촌(INSEP)과 업무협약을 맺었다.

협약 내용으로는 ▲상호 훈련시설 개방을 통한 종목별 교류 훈련캠프 운영 ▲인적 교류를 통한 국제스포츠 정보 교환 ▲상호 선진 스포츠 의·과학 적용사례 벤치마킹 등이 포함돼 있으며, 양 기관은 2023년부터 2개 이상의 시범종목을 선정해 상호 초청 훈련캠프를 개최해 국가대표 경기력 향상을 도모할 것으로 합의했다. 종목은 유도, 펜싱 등 프랑스 강세 종목과 양궁, 태권도와 같은 한국 강세 종목 중에서 선정해 양국이 모두 경기력 측면에서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할 예정이다.

또한 파리하계올림픽대회 기간 중 대한민국 국가대표 선수단의 사전훈련캠프 및 급식지원센터 운영을 위한 대한체육회-퐁텐블로 시-퐁텐블로 관광청-국가방위스포츠센터(CNSD) 시설 위탁 운영기관(CITESPORTS) 간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대한체육회는 파리하계올림픽 기간 중 프랑스 퐁텐블로 지역 내 위치한 캄프 귀네메르에서 대한민국 선수단을 위한 사전훈련캠프 및 급식지원센터를 운영한다. 올림픽 기간 중 급식지원센터를 비롯해 사전훈련캠프 장소까지 마련한 것은 2012 런던하계올림픽 이후 12년 만이다.


캄프 귀네메르는 CNSD 부대 소속 프랑스 군사 스포츠 훈련 시설로서 실내 육상경기장을 비롯한 최신 설비의 체육관을 보유하고 있어 선수들의 사전훈련캠프로서 최적의 환경을 갖췄으며, 시설 위탁 운영기관인 CITESPORTS 측은 원활한 사전훈련캠프 및 급식지원센터 운영을 위해 숙소를 비롯한 전용 주방 및 식당, 종목별 훈련장 등을 제공하기로 했다.

유인탁 선수촌장은 "양국 엘리트 선수들의 경기력 향상 도모를 이룰 수 있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업무협약을 통해 훈련캠프 개최 등 협약 이행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또한 사전캠프 최종 선정 배경으로는 "우리 선수단이 조금이라도 더 빠르게 현지 환경에 적응하면서 훈련에 집중할 수 있는 곳으로 선정하고자 했다"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dmun@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