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옥천에 창업농·귀농 스마트농업 육성 사관학교 설립

기사내용 요약
도 공모사업 선정 40억 확보…2024년 완공
체류형 주거공간·스마트농업실습장 들어서

[옥천=뉴시스] 안성수 기자 = 충북 옥천군이 민선8기 공약사업인 창업농 사관학교를 2024년까지 동이면 창마분교(폐교) 부지에 7033㎡ 규모로 짓는다. 군은 이 사업을 통해 창업농·귀농인의 스마트 농업 육성을 지원할 계획이다. 사진은 창업농 사관학교 설립 위치. (사진=옥천군 제공) 2022.11.25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옥천=뉴시스] 안성수 기자 = 충북 옥천군이 민선8기 공약사업인 창업농 사관학교를 2024년까지 동이면 창마분교(폐교) 부지에 7033㎡ 규모로 짓는다. 군은 이 사업을 통해 창업농·귀농인의 스마트 농업 육성을 지원할 계획이다. 사진은 창업농 사관학교 설립 위치. (사진=옥천군 제공) 2022.11.25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옥천=뉴시스] 안성수 기자 = 창업농업·귀농인의 스마트 농업 육성을 지원하는 '창업농 사관학교'가 충북 옥천군에 세워진다.

25일 군에 따르면 도에 공모한 '창업농 사관학교 설립사업'이 시·군 특화 공모사업에 선정, 특정조정교부금 40억원을 확보했다.

ICT 융복합 기술활용 스마트 농업을 활성화 창업농 사관학교는 민선8기 공약사업으로 사업비 50억원 중 40억원을 국비로 확보하면서 사업 추진에 탄력을 받게 됐다.

2024년까지 동이면 창마분교(폐교) 부지에 7033㎡ 규모로 지을 계획이다.
이 곳에는 체류형 주거공간, 스마트농업실습장, 커뮤니티공공이용시설 등이 들어선다.

군은 사관학교 설립을 통해 인구감소와 고령화된 농산업 환경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나갈 예정이다.

황규철 옥천군수는 "수료자 맞춤형 중장기 체류 지원과 정책사업 지원을 연계해 귀농인이 안정적으로 정착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ugahn@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