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오징어게임' 오영수, 강제 추행 혐의 기소…"상대 일방적 주장"[직격인터뷰]

배우 오영수 ⓒ News1
배우 오영수 ⓒ News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배우 오영수(78)가 강제추행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가운데, 상대방의 일방적 주장이라는 입장을 보였다.

오영수는 25일 오후 뉴스1과 전화통화에서 "해당 사안에 대해 입장을 밝힐 때는 아닌 것 같다"라면서도, 혐의에 대해서는 "상대방의 일방적 주장"이라고 말했다.

이날 JTBC 보도에 따르면 오영수는 지난 2017년 여성 A씨에게 부적절한 신체접촉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지난해 오영수를 고소했으나, 당시 경찰은 불송치 결정을 내렸다. 하지만 이후 A씨가 이의신청을 했고, 수원지검 성남지청이 이에 대해 다시 수사를 해 기소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오영수는 지난해 9월 공개된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에 출연해 전 세계적인 인기를 얻었으며, 올초 열린 제79회 골든글로브 시식상에서 한국 배우 최초로 남우조연상을 수상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