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선거법 위반 혐의' 박강수 마포구청장 불구속 기소

박강수 마포구청장이 9일 오후 서울 마포구청 시청각실에서 성산근린공원 보존 방안 마련을 위해 지역주민 20여 명과 함께 대화를 나누고 있다.. (마포구청 제공) 2022.11.9/뉴스1
박강수 마포구청장이 9일 오후 서울 마포구청 시청각실에서 성산근린공원 보존 방안 마련을 위해 지역주민 20여 명과 함께 대화를 나누고 있다.. (마포구청 제공) 2022.11.9/뉴스1


(서울=뉴스1) 김동규 기자 = 검찰이 6월 지방선거를 앞두고 마포구청 사무실을 돌며 선거운동을 한 혐의를 받는 박강수 마포구청장을 불구속기소 했다.

25일 검찰에 따르면 서울서부지검 형사5부는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박 구청장을 불구속기소 했다

박 구청장은 6·1지방선거를 앞두고 지난 5월25일 마포구청 사무실을 돌며 직원들을 만나 인사한 혐의를 받는다.
현행 공직선거법 제106조는 선거운동을 위한 호별 방문을 금지하고 있다.

이와 관련해 박 구청장은 "마포구청 민원실 등을 방문하면서 선거운동복, 어깨띠를 착용하지 않았고 직원들과 의례적인 인사만 했다"고 해명한 바 있다.

공직선거법의 공소시효는 선거일 후 6개월이며 6월 지방선거의 공소시효는 12월1일까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