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오늘의 날씨] 부산·경남(1일, 목)…낮 최고 7도, 건조특보 발효

한파경보가 발효 중인 30일 오전 부산 동래구 동래역에서 두터운 옷차림의 시민들이 출근을 서두르고 있다. 2022.11.30/뉴스1 ⓒ News1 김영훈 기자
한파경보가 발효 중인 30일 오전 부산 동래구 동래역에서 두터운 옷차림의 시민들이 출근을 서두르고 있다. 2022.11.30/뉴스1 ⓒ News1 김영훈 기자


(부산=뉴스1) 손연우 기자 = 1일 부산과 경남은 가끔 구름이 많은 가운데 건조특보가 발효 중인 일부지역(창원, 김해, 밀양)을 중심으로 매우 건조할 것으로 예상된다. 낮 최고기온은 7도 내외로 예보됐다.

부산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부산 -2도, 창원 -3도, 진주 -4도, 거창 -8도, 통영 -2도로 전날에 비해 부산·창원·진주는 2도 올라가고 거창·통영은 3도 내려간다.

낮 최고기온은 부산 7도, 창원 5도, 진주 6도, 거창 4도, 통영 7도로 전날에 비해 부산·진주·거창 2도, 창원 1도 올라간다.


미세먼지 농도는 부산·경남 모두 '보통' 수준이다.

바다의 물결은 남해 동부 앞바다에서 0.5~1m, 먼바다에서 1.5~3m로 높게 인다.

기상청 관계자는"남해동부 바깥먼바다와 동해남부남쪽 먼바다는 바람이 35~60km/h(10~16m/s)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1.5~3m로 매우 높게 일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