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세종시, 네이버와 공공정보 검색 업무협약

정책·시정소식·통계 등 공공정보, 검색창에서 즉시 제공
이준배 세종시 경제부시장(왼쪽)과 김광현 네이버서치CIC 대표가 지난달 30일 세종시청사에서 ‘공공정보 검색결과 개선 프로그램 도입’협약을 맺은 뒤 협약서를 들어보이고 있다.
이준배 세종시 경제부시장(왼쪽)과 김광현 네이버서치CIC 대표가 지난달 30일 세종시청사에서 ‘공공정보 검색결과 개선 프로그램 도입’협약을 맺은 뒤 협약서를 들어보이고 있다.
[파이낸셜뉴스 세종=김원준 기자] 세종시의 주요 정책, 시정소식 등 공공정보를 네이버 검색창에서 바로 확인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세종시는 지난달 30일 시청사에서 이준배 경제부시장, 김광현 네이버서치CIC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공공기관·지방자치단체 최초로 ㈜네이버와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1일 밝혔다.

협약은 세종시-네이버 간 상생협력·정책사업의 일환으로 마련됐으며, 네이버에서 개발한 ‘공공정보 검색결과 개선 프로그램’을 세종시에 도입하는 게 골자다.

공공정보 검색결과 개선 프로그램은 사용자의 검색 의도를 명확히 이해해 수요에 맞는 콘텐츠를 검색창에 효과적으로 노출시키는 프로그램이다.

세종시는 이번 협약으로 시 공식 홈페이지와 읍면동 등 시 산하 웹사이트에서 제공하는 주요 공공정책, 통계, 시정소식 등 지역정보 관련 데이터를 공유하게 된다.

네이버는 이를 토대로 인공지능(AI), 검색 기술 등을 활용해 공공정보에 최적화된 다양한 형태의 검색결과를 노출하게 된다. 이로써 사용자들은 시가 업데이트하는 최신 공공정보를 네이버 검색으로 빠르고 정확하게 찾을 수 있게 된다.

네이버 인공지능(AI)기반 분석 알고리즘인 ‘지식스니펫’ 기술로 웹 문서 등에서 사용자가 검색한 의도에 부합하는 정보를 자동으로 추출해 풍부한 정보를 검색 결과로 제공하는 것이다. 또한 시 산하 공식 사이트 관련 정보를 마중그림(섬네일) 등 형태로 제공해 미리 사이트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세종시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네이버 ‘스마트블록’을 활용해 주요정책이나 묻고답하기(Q&A) 등을 검색 결과 내 별도 영역으로 제공하는 등 사용자의 검색 편의를 높이고 공공정보에 최적화된 검색 서비스를 위한 다양한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세종시는 네이버와의 협약으로 세종시 관련 주요 홍보나 정책과제를 수요자가 보다 쉽고 정확하게 찾을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광현 네이버서치CIC 대표는 “이번 협약을 통해 네이버에서 공공정보를 검색하는 사용자들은 신뢰도 높은 정보를 신속하고 정확하게 확인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준배 세종시 경제부시장은 “지자체 최초로 네이버의 검색시스템을 활용해 이용자 검색편의를 도모할 수 있게 됐다”라며 “앞으로도 네이버와 다양한 상생협력 사업을 지속 발굴·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kwj5797@fnnews.com 김원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