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JAJU, 올겨울 마지막 정기세일…최대 30% 할인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서울=뉴시스]이지영 기자 = 신세계인터내셔날의 라이프스타일브랜드 자주(JAJU)가 본격적인 겨울을 맞아 이달 말까지 겨울 패션, 생활용품 등을 최대 30% 할인 판매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아우터, 니트, 카디건 등 겨울 의류 제품들과 가전, 침구류 등 월동 준비에 필요한 겨울 필수품이 대거 포함했다. 연말 크리스마스 시즌을 겨냥한 홈데코 용품과 웰니스 제품 등 다양한 상품들도 함께 구성했다.

먼저 겨울 시즌 의류를 최대 30% 할인 판매한다. 정상가 15만 9000원대의 프렌치 다운 롱 점퍼가 11만 1000원대, 정상가 13만 9000원대의 체크 베이직 울 코트가 9만 7000원대에 판매한다.

극세사 원단으로 제작해 겨울철 따뜻하게 덮을 수 있는 침구류도 특별한 가격에 만나볼 수 있다. 정상가 8만 9000원 대의 퀸 사이즈 차렵이불은 6만 2000원대, 정상가 6만 9000원대의 토퍼는 4만 8000원대에 판매한다.


자주 대표 인기 품목인 파자마도 30% 할인 판매한다. 자주 파자마는 고급소재와 차별화된 디자인이 장점으로 패밀리룩, 커플룩을 연출할 수 있어 연말 지인 선물로도 제격이다.

이번 겨울 시즌 특가 행사는 자주 온라인몰과 에스아이빌리지(S.I.VILLAGE), 전국 오프라인 매장에서 동시에 진행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dw0384@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