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제일기획 임대기 고문, 광고산업 발전 은탑산업훈장 수훈

임대기 제일기획 고문. (사진=대한육상연맹 제공) /사진=뉴시스
임대기 제일기획 고문. (사진=대한육상연맹 제공) /사진=뉴시스

[파이낸셜뉴스] 제일기획 임대기 고문이 광고산업 발전 유공 은탑산업훈장을 수훈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2일, 광고산업 발전에 기여한 유공자에게 정부포상을 수여한다. 올해 정부포상 및 표창 대상은 은탑산업훈장 1명, 포장 1명, 대통령 표창 3명, 국무총리 표창 3명, 문체부 장관 표창 8명 등, 총 16명이다.

문체부는 광고산업을 진흥하고, 광고업계 종사자의 사기를 진작하기 위해 1992년부터 매년 광고산업 발전 유공자를 선정해 포상하고 있다. 전수식은 광고의 날을 기념해 열리는 국내 광고계 최대 행사인 ‘2022 한국광고대회’와 연계해 진행한다.

올해 은탑산업훈장은 ㈜제일기획 임대기 고문이 받는다. 임대기 고문은 광고 및 홍보 분야에 40여 년간 종사하면서, 해외 광고시장을 개척해 한국 광고산업의 성장과 세계화에 기여했다. 고객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디지털 광고와 전자상거래(e커머스) 콘텐츠 사업을 확대해 미래 경쟁력을 강화하는 동시에, ㈜제일기획 대표 재직 시 제작했던 캠페인들이 국제광고제에서 다수의 수상 기록을 세우면서 한국 광고의 명예를 높인 점 등을 인정받았다.

산업포장을 받는 ㈜이노션 김정아 전무는 우리나라 대표기업들의 브랜드 캠페인을 제작.총괄해 왔으며, 특히 광고가 마케팅을 넘어 기업의 사회적, 공익적 가치를 실현할 수 있도록 앞장서 왔다. 현대자동차그룹의 ‘조용한 택시’, 한화그룹의 ‘클린업 메콩’ 등의 캠페인으로 주요 국내외 광고제에서 수상한 한 바 있으며, 심사위원으로서의 활동을 통해 국제무대에서 우리나라 광고의 독창성을 인정받고 그 위상을 높이는 데 힘썼다.


대통령 표창은 △민간전광판에 국가정책 등 공익광고를 방영하고 국제스포츠 행사를 홍보·후원해 국가 위상을 높이는 데 기여한 ㈜인컴이즈 강도원 대표이사, △정보기술(IT)을 활용한 디지털 광고 기반과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해 디지털 광고 제작 및 운영에 효율성과 생산성을 높인 ㈜리서치애드 유광석 대표이사 △1960년대 한국 광고사진 초창기부터 전문 촬영기법 도입, 패션.요리 등 광고사진 영역 확대, 동남아시아 진출 등 국내 광고사진 분야를 개척하고 활동 영역을 확대한 유재원 사진가가 받는다.

국무총리 표창은 △디지털 광고 기술 개발, 세계 시장 진출, 모바일 광고 플랫폼 출시를 통해 온라인광고 산업의 확대에 기여한 ㈜나스미디어 박평권 대표이사, △융합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소통전략 개발 및 브랜드 컨설팅, 신시장 발굴 등으로 광고산업의 경쟁력을 높인 ㈜대홍기획 양수경 상무, △정부와 지자체, 다양한 기업의 마케팅을 수행하고, 브랜드 가치를 전달하는 복합문화공간(LGU+ ‘일상비일상의틈’)을 성공적으로 구축한 ㈜에이치에스(HS)애드 이한복 상무에게 수여한다.

이와 함께 혁신적인 광고 캠페인 제작, 디지털 광고산업 활성화, 광고 전문인력 양성, 해외 광고시장 개척 등 광고산업 발전에 공로가 있는 8명은 문체부 장관 표창을 받는다.

yccho@fnnews.com 조용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