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폭스바겐그룹코리아, 미래車 컨소시엄 참여 대학들에 차량 기증

폭스바겐그룹코리아가 지난달 29일 교육부 추진 혁신공유대학 미래차 컨소시엄 참여 대학 4곳에 ‘아우디 A7 55 TDI 콰트로’ 등 총 5개 모델 차량 총 5대를 기증했다. (폭스바겐그룹코리아 제공)
폭스바겐그룹코리아가 지난달 29일 교육부 추진 혁신공유대학 미래차 컨소시엄 참여 대학 4곳에 ‘아우디 A7 55 TDI 콰트로’ 등 총 5개 모델 차량 총 5대를 기증했다. (폭스바겐그룹코리아 제공)


(서울=뉴스1) 이장호 기자 = 폭스바겐그룹코리아가 자동차 특화 소프트웨어 인재 양성을 위한 산학협력 활동의 일환으로 추진 중인 혁신공유대학 미래자동차 컨소시엄에 속한 대학교 4곳에 교육·연구용 차량 5대를 기증했다고 1일 밝혔다.

폭스바겐그룹코리아는 지난 29일 국민대학교에서 차량 기증식을 열었다. 폭스바겐그룹코리아가 기증한 차량은 아우디 A7 55 TDI 콰트로, A7 50 TDI 콰트로를 포함한 총 5개 모델이다.

이 차량들은 국민대와 계명대, 아주대, 충북대에서 교육·연구용 차량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혁신공유대학사업의 미래자동차 컨소시엄은 미래 모빌리티 시대를 이끌 혁신인재를 양성한다는 목표로 교육부가 추진 중인 사업이다. 현재 7개 대학이 참여하고 있다.

틸 셰어 사장은 "차량 기증으로 자율주행 및 차량구조와 관련된 연구와 교육에 일조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자동차 분야 미래인재 양성에 도움이 될 수 있는 활동을 이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