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고양시, 글로벌 기업 AEG社 유치…CJ라이브시티와 합작법인 설립 MOU

지난달 30일 일본 오사카 우메다 스카이 빌딩에서 열린 고양시와 CJ라이브시티, AEG사의 K-컬처 클러스터 조성 및 외자 유치 활성화 업무협약(MOU). 왼쪽부터 신형관 CJ라이브시티 대표, 이동환 고양특례시장, 마이클 피츠모리스 AEG 아시아 부사장. (고양시청 제공)
지난달 30일 일본 오사카 우메다 스카이 빌딩에서 열린 고양시와 CJ라이브시티, AEG사의 K-컬처 클러스터 조성 및 외자 유치 활성화 업무협약(MOU). 왼쪽부터 신형관 CJ라이브시티 대표, 이동환 고양특례시장, 마이클 피츠모리스 AEG 아시아 부사장. (고양시청 제공)


경기 고양시에 들어설 CJ라이브시티 조감도. (고양시청 제공)
경기 고양시에 들어설 CJ라이브시티 조감도. (고양시청 제공)


(고양=뉴스1) 박대준 기자 = 경기 고양시는 ‘특례시 1호’ 글로벌 기업을 유치하는데 성공했다고 1일 밝혔다.

고양시는 지난달 30일 일본 오사카에서 AEG, CJ라이브시티와 ‘K-컬처 클러스터 조성 및 외자 유치 활성화를 위한 삼자 간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에 따라 AEG와 CJ라이브시티는 고양시의 경제자유구역 추진 5대 전략 중 하나인 ‘K-컬처 클러스터’ 구축을 위해 고양시와 다각도로 협력하기로 했다.

이날 업무협약식에는 고양특례시 이동환 시장과 김영식 시의회의장, AEG社 마이클 피츠모리스(Michael Fitzmaurice) 아시아 부사장, 히데키 타카이(Hideki Takai) 일본지사장과 CJ라이브시티 신형관 대표, 정영권 사업개발본부 경영리더가 참석했다.

우선 AEG-CJ라이브시티 합작법인(조인트벤처JV)의 한국사무소가 고양시에 설립될 예정이다. 글로벌 1위 엔터테인먼트기업인 AEG는 현재 건설 중인 ‘CJ라이브시티 아레나’에 세계 정상급 아티스트의 공연을 유치하는 한편, 고양시가 전 세계에 K-팝을 대표하는 도시로 자리매김하고 글로벌 기업과 자본을 추가 유치할 수 있도록 협력하기로 했다.

CJ라이브시티는 이번 AEG 합작법인 한국사무소를 시작으로 앞으로 더 많은 국내외 기업들이 고양시로 유입될 수 있는 기반을 함께 만들기로 했다. 이를 위해 CJ라이브시티 단지 안에 글로벌 기업의 눈높이에 맞는 업무 환경과 지원 인프라를 갖춘 ‘K-라이프스타일 앵커 컴플렉스(K-Lifestyle Anchor Complex)’를 개발한다. 국내외 관광객의 니즈에 맞춘 특화 숙박시설, 개방형 전망대를 포함한 관광시설도 갖춰진다.

이를 통해 CJ라이브시티가 현재 전 세계인이 열광하는 K-팝, 영화, 드라마 등 모든 K-콘텐츠를 기반으로 한 ‘K-컬처 클러스터’를 조성해, 생생한 K-라이프스타일을 경험할 수 있는 도시로 도약할 고양특례시를 대표하는 브랜드가 된다는 구상이다.

협약식에 참석한 이동환 시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고양시는 CJ라이브시티의 성공적 조성을 위해 행정지원에 적극 협력할 것이며, 국내 최초 K-컬처 플랫폼 거점 구축으로 문화·관광·콘텐츠 산업이 활성화되어 고양시가 글로벌 자족도시로 도약할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마이클 피츠모리스 AEG 아시아 부사장도 “CJ라이브시티보다 K-컬처와 K-콘텐츠산업 생태계에 대해 잘 이해하는 기업은 세계적으로 없다고 생각하는 만큼, 이번 AEG와 CJ라이브시티, 고양특례시의 파트너십과 미래 협력에 대한 기대감이 크다”고 말했다.

한편 ‘CJ라이브시티’는 고양시 일산동구 장항동 약 32만6400㎡ 부지에 조성되는 세계 최초의 'K-콘텐츠 경험형 복합단지'다. K팝·영화·드라마·예능을 망라하는 콘텐츠 경험시설과 업무·숙박·관광시설을 포함한 ‘K-라이프스타일 앵커 컴플렉스’, 상업시설·친환경 수변공간 등이 지어진다. 국내 최초 아레나이자 세계 최초 K-팝 전문 공연장인 ‘CJ라이브시티 아레나’는 지난해 10월 착공해, 오는 2024년 개장할 예정이다.


CJ라이브시티 ‘아레나’를 함께 운영할 AEG 그룹은 미국 LA본사를 둔 세계 1위 스포츠·엔터테인먼트 전문기업이다. NBA 명문구단 LA 레이커스의 홈구장인 크립토닷컴 아레나(미국), O2아레나(영국) 등 전세계 주요 아레나·경기장·컨벤션 센터 등 300개 이상의 공연장 운영 노하우와 스폰서십 네트워크를 보유하고 있다. 세계 최대 야외 음악축제인 코첼라 뮤직 페스티벌 뿐만 아니라 롤링 소톤즈, 케이티 페리, 테일러 스위프트, 저스틴 비버, 폴 매카트니, 셀린 디온 등 최정상 아티스트의 월드 투어를 진행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