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내일 아침까지 맹추위…낮부터 기온 올라 추위 누그러져

체감온도 중부 영하 15도·남부 영하 10도…모레 평년기온 되찾아
내일 아침까지 맹추위…낮부터 기온 올라 추위 누그러져
체감온도 중부 영하 15도·남부 영하 10도…모레 평년기온 되찾아

각양각색 눈사람 각양각색 눈사람 (용인=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1일 오후 경기도 용인시 에버랜드 '스노우맨 월드'에서 시민들이 2천23개의 눈사람을 보며 겨울 정취를 만끽하고 있다. 2022.12.1 xanadu@yna.co.kr (끝)
각양각색 눈사람 각양각색 눈사람 (용인=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1일 오후 경기도 용인시 에버랜드 '스노우맨 월드'에서 시민들이 2천23개의 눈사람을 보며 겨울 정취를 만끽하고 있다. 2022.12.1 xanadu@yna.co.kr (끝)

(서울=연합뉴스) 이재영 기자 = 2일 아침까지 맹추위가 이어지고 낮부턴 기온이 차츰 올라 평년 수준을 되찾겠다.

2일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13도에서 영상 1도 사이로 1일과 비슷하겠다.

바람도 약간 세 중부지방은 체감온도가 영하 15도 안팎이고 남부지방은 영하 10도 내외겠다.

낮부터는 서해상에서 남서풍이 불어오면서 기온이 점차 상승하겠다.

이에 경기내륙과 강원영서 등에 남은 한파특보도 해제되겠다.

2일 낮 최고기온은 0도에서 영상 9도로 평년기온(영상 6~13도)과 가까워지겠다.

주요 도시 예상 최저기온과 최고기온은 서울 영하 7도와 영상 2도, 인천 영하 6도와 영상 2도, 대전 영하 6도와 영상 4도, 광주 영하 2도와 영상 7도, 대구 영하 4도와 영상 6도, 울산 영하 1도와 영상 7도, 부산 0도와 영상 9도다.

기온은 토요일인 3일 평년 수준까지 오르겠다.

평년 수준 기온이더라도 아침에는 영하권인 곳이 많아 추위가 가시진 않겠다.

1일 충남, 전라서해안, 제주에 비나 눈이 오락가락 내리고 있다.

또 이날 저녁까지 충북북부를 제외한 충청과 저녁부터 2일 새벽까지 전북중부내륙에 눈이 좀 날리겠다.

충남서해안과 전라서해안엔 2일 새벽까지, 제주는 아침까지 가끔 비나 눈이 내릴 것으로 전망된다.

서울과 경기내륙 일부지역, 동해안, 강원내륙·산지, 경북북동산지, 경남동부 등은 건조주의보가 내려진 상태다. 대기가 메마른 상황에서 바람도 다소 강하게 불면서 불이 나기 쉬운 조건이 갖춰졌으니 산불 등이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jylee24@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