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결혼에 진심' 주희, 광석-윤비 산책에 서운…"배신감 들어"

JTBC '결혼에 진심' 캡처
JTBC '결혼에 진심' 캡처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결혼에 진심' 주희가 광석과 윤비의 산책에 서운함을 표현했다.

1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결혼에 진심'에서는 광석, 윤비의 산책을 두고 놀란 결심녀 숙소의 모습이 담겼다.

광석, 윤비의 산책 소식을 전해 들은 주희가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광석에게 호감이 있었던 주희는 당황했고, 이후 돌아온 윤비는 광석과의 산책에 대해 언급하지 않아 여자 숙소 분위기가 가라앉았다.
주희는 밖으로 나가 조이에게 "윤비 언니 못 보겠다, 배신감 든다"라고 솔직한 마음을 털어놨다. 윤비가 아무 말 하지 않는 게 더욱 서운하다는 것.

이후, 광석에게 호감이 있는 또 다른 결심녀 유라가 광석에게 윤비와의 산책에 대해 물었고, 광석은 인터뷰 시간이 겹쳐 우연히 만나 올라온 것이라고 밝혀 오해를 풀었다.

한편 JTBC '결혼에 진심' 결혼에 진심인 남녀가 만나 연애를 넘어 결혼을 약속하는 100일간의 여정을 담은 초현실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목요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