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BTS RM, 첫 솔로 음반에 "스스로 큐레이팅한 전시 같은 앨범"

내일 '인디고' 발표…"용감하고 진실되게 음악 블렌딩"
BTS RM, 첫 솔로 음반에 "스스로 큐레이팅한 전시 같은 앨범"
내일 '인디고' 발표…"용감하고 진실되게 음악 블렌딩"

방탄소년단 RM, 솔로앨범 '인디고' 사진 공개 방탄소년단 RM, 솔로앨범 '인디고' 사진 공개 (서울=연합뉴스)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리더 RM이 다음 달 내놓는 첫 솔로 음반 '인디고'(Indigo) 사진이 공식 SNS에 24일 공개됐다. 사진은 방탄소년단(BTS) RM. 2022.11.24 [빅히트뮤직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끝)
방탄소년단 RM, 솔로앨범 '인디고' 사진 공개 방탄소년단 RM, 솔로앨범 '인디고' 사진 공개 (서울=연합뉴스)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리더 RM이 다음 달 내놓는 첫 솔로 음반 '인디고'(Indigo) 사진이 공식 SNS에 24일 공개됐다. 사진은 방탄소년단(BTS) RM. 2022.11.24 [빅히트뮤직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끝)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리더 RM이 첫 솔로 음반 '인디고'(Indigo) 발표를 하루 앞두고 "스스로 큐레이팅한 전시 같은 앨범"이라고 소개했다.

RM은 1일 오후 팬 커뮤니티 위버스에 "내일 음악을 시작한 지 어언 15년, 20대의 마지막 달에 제 1집이 나오게 됐다"며 이같이 적었다.

그는 "전작들을 포함한 그간 제 모든 작업물은 이 앨범 한 개를 내기 위해서였다는 생각이 내내 들었다"며 "더 용감하고 진실되게 지금의 제 형태의 심장에 근접한 음악과 언어를 블렌딩할 수 있었다"고 소회를 밝혔다.

'인디고'에는 밴드 체리필터의 보컬 조유진이 피처링으로 참여한 타이틀곡 '들꽃놀이'를 비롯해 '스틸 라이프'(Still Life), '올 데이'(All Day), '건망증', '클로저'(Closer) 등 총 10곡이 빼곡하게 담긴다.

조유진뿐만 아니라 에리카 바두, 앤더슨 팩, 에픽하이 타블로, 싱어송라이터 김사월, 영국 싱어송라이터 마할리아, 아르앤드비(R&B) 뮤지션 폴 블랑코, 싱어송라이터 콜드·박지윤 등이 피처링으로 참여했다.

RM은 "사실 타이틀곡을 정해두고 (작업을) 시작하지는 않았다. 모든 곡이 제겐 정말로 동등하다"며 "대(大) 스트리밍의 시대에 4분 33초짜리 한글 위주의 노래를 타이틀로 들고 나가는 게 조금은 심란하지만, 애초에 하이프(Hype·선전)나 노이즈(Noise·잡음)를 위한 곡은 아니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시간이 지나도 여전한 향을 가지고 많은 분의 마음속에 기록되고 피어날 수 있으면 그걸로 충분하다고 생각한다"고 덤덤히 썼다.

RM은 화려한 피처링 참여진을 두고 "첫 솔로 앨범에 많은 분이 참여하셔서 조금 의아하셨을 수도 있다"며 "그분들과 저의 융화를 봐주신다면 납득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적었다.

또 "참여한 모든 분의 '주파수'가 차마 대체할 수 없었던 1순위의 섭외 대상들이었다"며 "저는 무엇보다 그분들 모두에게 제 삶의 몇 분, 몇 시간, 어쩌면 몇 달의 빚을 졌다. 저도 늘 누군가에게 그런 사람이 되고 싶었다"고 참여 가수들에게 감사를 표했다.

RM은 "10년 전이나 지금이나 진심이 진심으로, 사랑이 사랑으로 분명히 닿을 것임을 의심치 않으려 한다"며 "(곡들을) 늘어놓고 보니 모두 제 안에 숨어있던 아름답고 다양한 쪽빛들이 됐다"고 신보에 대한 애착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제가 오래전부터 생각했던 다양한 저만의 콘텐츠로 이 앨범을 전개해 보려 한다"며 "여전한 표정과 여전한 몸짓, 그러나 조금 더 다듬어지고 멋져진 주파수로 제 오랜 편지들을 보낸다"고 덧붙였다.

RM의 첫 솔로 음반 '인디고'는 2일 오후 2시 공개된다.

tsl@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