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부산 인권주간 5~10일 운영…'포용과 연대를 담다''

[부산=뉴시스] 부산시 인권주간 홍보 포스터. (사진=부산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뉴시스] 부산시 인권주간 홍보 포스터. (사진=부산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뉴시스]권태완 기자 = 부산시는 오는 5일부터 10일까지 6일간 세계인권선언 74주년을 기념해 '2022 부산 인권주간'을 운영한다고 2일 밝혔다.

12월10일은 UN이 정한 세계인권선언일로 국제사회가 이를 기념하기 위해 이 날을 '인권의 날'로 정하고 기념하고 있다.

이번 부산시 인권주간은 '부산 인권, 포용과 연대를 담다'라는 슬로건으로 시민의 인권 감수성을 불어넣기 위해 부산시, 부산시 인권센터, 인권단체의 연대를 통한 다채로운 행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인권주간 첫날인 5일 오전 10시 해운대구 벡스코(BEXCO)에서 '부산인권콘퍼런스'를 개최해 인권 행정의 과제와 안전한 인권도시를 위한 주제별 토론을 진행할 계획이다.


이어 오는 9일 오전 시청 1층 대강당에서 부산시장, 부산시의회 의장, 부산시 교육감을 비롯한 시민단체, 인권 관련 주요 인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인권의 날 기념식'을 개최한다.

이날 기념식에는 각계각층 시민 10여 명이 세계인권선언문을 낭독하는 등 인권의 가치를 돼새기는 시간을 가진다.

이 외에도 인권주간 동안 ▲인권홍보 캠페인 ▲인권영화 상영 ▲인권정책포럼 ▲인권교육·특강 ▲부산인권문화제 등 다채로운 문화행사가 벡스코, 영화의전당 등에서 열린다.

☞공감언론 뉴시스 kwon97@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