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BNK경남은행, 잠자는 신탁·미수령연금 찾아주기 캠페인

기사내용 요약
고객들 권익 신장 위해 오는 31일까지 진행
폐업 사업장의 퇴직연금 가입 근로자 계좌도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창원=뉴시스] 홍정명 기자 = BNK경남은행은 '잠자는 신탁·미수령연금 찾아주기 캠페인'을 오는 31일까지 진행한다고 2일 밝혔다.

'잠자는 신탁'은 신탁 만기일 또는 최종 거래일로부터 5년 이상 입출금 거래가 없는 계좌이며, '미수령연금'은 적립 만기일이 경과하고 잔액이 120만 원 미만 또는 연금수령 요건을 만족하지만 연금 수령을 하지 않은 계좌다.

잠자는 신탁·미수령연금을 보유한 고객은 신분증을 지참하고 가까운 BNK경남은행 영업점을 방문하면 조회 및 해지 할 수 있다.

1년간 입출금 거래가 없고 잔액이 50만 원 이하인 계좌는 계좌통합관리서비스 홈페이지(www.accountinfo.co.kr)를 통해 해지할 수 있다.

잠자는 신탁 보유 여부는 BNK경남은행 홈페이지 또는 계좌통합관리서비스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BNK경남은행은 잠자는 신탁·미수령연금과 별도로, 폐업으로 확인된 사업장의 퇴직연금 가입 근로자들 미청구 적립금도 찾아준다.

퇴직연금 계약정보는 통합연금포털(100lifeplan.fss.or.kr)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정훈 신탁사업단장은 "고객들의 권익 신장을 위해 잠자는 신탁·미수령연금 찾아주기 캠페인을 해마다 실시하고 있으며, 올해는 폐업 사업장의 퇴직연금 가입 근로자 계좌도 포함된다"면서 "캠페인 활성화를 위해 전화 안내와 우편 통지도 하고 있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hjm@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