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경찰, 6·1 지방선거 관련 1650명 검찰 송치

[서울=뉴시스] 조수정 기자 = 지난 8월1일 서울 서대문구 미근동 경찰청에서 깃발이 바람에 휘날리고 있다. 2022.08.01. chocrystal@newsis.com /사진=뉴시스
[서울=뉴시스] 조수정 기자 = 지난 8월1일 서울 서대문구 미근동 경찰청에서 깃발이 바람에 휘날리고 있다. 2022.08.01. chocrystal@newsis.com /사진=뉴시스
[파이낸셜뉴스] 경찰이 지난 6·1지방선거와 관련해 선거사범 1650명을 검찰에 넘긴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청 국가수사본부는 지난 6월1일 실시된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관련 선거사범 총 2246건, 4076명을 수사해 1650명을 검찰에 송치했다고 2일 밝혔다. 이 가운데 29명은 구속됐다.

수사 대상 범죄 유형은 '허위사실 유포'가 1274명(31.2%)으로 가장 많았고 '금품수수'가 1006명(24.7%)으로 뒤를 이었다.
'현수막벽보 훼손'(358명), '인쇄물 배부'(203명), '사전선거운동'(182명) 등으로도 다수가 수사를 받았다.

수사 단서별로는 고소·고발이 1211건(53.9%), 신고·진정(548건), 첩보(322건), 선관위 고발·수사 의뢰(165건) 등의 순이었다.

경찰은 올해 잇따라 치러진 대통령 선거와 지방선거를 앞두고 작년 11월 9일부터 전국 277개 경찰관서에 선거사범 수사전담반 3335명을 편성해 단속해왔다.

beruf@fnnews.com 이진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