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고라니 피하다 '쾅'…차량 충돌 1명 사망·1명 부상

2일 전북 완주군 용진면 한 도로에서 차량 2대가 충돌했다. /사진=전주덕진소방서
2일 전북 완주군 용진면 한 도로에서 차량 2대가 충돌했다. /사진=전주덕진소방서


【파이낸셜뉴스 완주=강인 기자】 전북 완주군에서 고라니를 피하려다 승용차 간 충돌하는 사고가 일어났다.

2일 오전 7시께 전북 완주군 용진면 한 도로에서 엑센트 차량과 싼타페 차량이 충돌했다.


이 사고로 A씨(39·여)가 숨지고 B씨(53·여)가 다쳐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사고는 도로에 갑자기 튀어나온 고라니 때문에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출동한 경찰과 소방당국은 도로를 통제하고 사고를 수습했다.

kang1231@fnnews.com 강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