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최병렬 전 한나라당 대표 별세…향년 84세(종합)

최병렬 전 한나라당 대표 별세…향년 84세(종합)

(서울=연합뉴스) 류미나 기자 = 최병렬 전 한나라당 대표가 2일 오전 향년 84세로 별세했다.

최 전 대표는 조선일보 정치부장과 편집국장을 거쳐 1985년 12대 총선에서 민주정의당 전국구 의원으로 정계에 입문했다.

이후 노태우 정부에서 대통령 정무수석과 문화공보부·노동부 장관을 역임했으며, 이어 1994년부터 1995년까지 마지막 관선 서울시장을 지냈다.

12대에 이어 14·15·16대 총선에서 3차례 내리 당선된 4선 의원으로 2003년 국민의힘 전신인 한나라당 대표로 선출됐다.

한국 정당 사상 처음으로 23만명의 대의원단이 참여하는 직접 투표로 선출된 당 대표로 강력한 당권을 거머쥐었다.

이를 기반으로 소장파 정치인들을 주요 당직에 배치하는 등 내부 개혁을 추진했다.

보수진영 내 원조 개혁·소장파로 불리는 '남·원·정'(남경필·원희룡·정병국) 모임도 이때 태동했다.

2004년 노무현 전 대통령 탄핵 당시 소추안 가결을 주도했다가 17대 총선에서 역풍을 맞아 당내 공천에서 탈락했고, 이후 정계 은퇴를 선언하고 한나라당·새누리당 상임고문을 지냈다.

박근혜 전 대통령의 원로 자문 그룹인 '7인회' 멤버로도 알려져 있다.

정치권에서는 특유의 카리스마적 언행과 추진력으로 '최틀러'(최병렬·히틀러)라는 별명으로도 불렸다.

유족은 부인 백영자 씨와의 사이에 2남 1녀. 장남 최희준 씨는 TV조선 앵커와 보도본부장, 편성실장 등을 지냈다.

빈소는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 15호실(☎02-3410-6915), 발인은 4일이다.

최병렬 전 한나라당 대표 별세…향년 84세(종합) (출처=연합뉴스)
최병렬 전 한나라당 대표 별세…향년 84세(종합) (출처=연합뉴스)

zheng@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