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광명시, 노란우산 공제 신규가입자에 매월 2만원 장려금 지원

광명시청 전경(광명시 제공)
광명시청 전경(광명시 제공)


(광명=뉴스1) 유재규 기자 = 경기 광명시가 올해 신규사업으로 노란우산 공제 신규가입자를 위한 희망 장려금을 지원한다고 26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시는 중소기업중앙회와 협약을 맺고 이달부터 신규가입 하는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매달 2만원씩, 1년 간 24만원을 희망 장려금으로 지원한다. 이는 경기도 내 지자체 중 최초다.

타 지자체보다 많은 소상공인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연매출액 기준도 10억원 이하로 정했다.

시는 현재 1만4000여 개소 소상공인 중 8810개소가 노란우산 공제에 가입 중이며 3년 간 평균 1208개소가 신규 가입하고 있다.
시는 올해 총 3억1200만원을 투입해 1300개소를 지원할 예정이다.

지역 내 소상공인은 노란우산 공제에 가입 신청 시, 자동으로 희망 장려금 자격이 부여돼 본인이 납입한 부금 외에 별도로 적립된다.

노란우산 공제는 근로자의 퇴직금과 같은 역할로서 중소기업중앙회가 2007년부터 중소기업벤처기업부로부터 지원받아 소상공인을 지원하는 정책사업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