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서흥원 신임 한강유역환경청장 취임…“맑은 물 공급 최우선”

서흥원 신임 한강유역환경청장이 26일 취임식에서 취임사를 하고 있다.(한강청 제공)
서흥원 신임 한강유역환경청장이 26일 취임식에서 취임사를 하고 있다.(한강청 제공)


(경기남부=뉴스1) 김평석 기자 = 서흥원 제23대 한강유역환경청장이 26일 취임했다.


서흥원 신임 청장은 기술고시 28회로 공직에 입문했으며 환경부 물환경정책국 유역총량과장, 국가기후환경회의 저감정책국장, 온실가스종합정보센터장을 지냈다.

서 신임 청장은 이날 한강청사에서 진행된 취임식에서 “더 나은 환경과 삶의 질 제고를 위한 환경보전과 맑은 물 공급을 최우선으로 하겠다”며 “사고와 재해로부터 안전을 지키는 환경 행정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기후변화 적응과 탄소중립 추진의 선도기관으로서 수도권 주민의 공영과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역점사업을 발굴해 나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