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강성천 경기경제과학원장 취임…“수출지원 체제 가동”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강성천 원장이 26일 취임식을 갖고 공식 업무를 시작했다.(경과원 제공)/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강성천 원장이 26일 취임식을 갖고 공식 업무를 시작했다.(경과원 제공)/


(수원=뉴스1) 송용환 기자 =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하 경과원) 강성천 원장이 26일 오전 경과원 1층 광교홀에서 취임식을 갖고 공식 업무를 시작했다.

강 원장은 취임사에서 “경과원의 지원 역량을 결집해 전사적인 수출지원 체제를 가동하고, 반도체, 바이오헬스, 첨단모빌리티 등 미래성장동력 분야의 역동적인 지역생태계를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지역 중소벤처기업의 디지털 대전환을 통한 생산성 향상을 역점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며 “경과원이 ‘변화의 중심, 기회의 경기’를 산업현장에서 선도적으로 구현하는 기관이 될 수 있도록 열과 성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취임식에 이어 강 원장은 노조와 소통 간담회를 가진 후 곧바로 창업보육센터를 방문해 입주기업을 만나 현장의 목소리를 경청하고 의견을 나누는 시간도 가졌다.

강 원장은 서울대 경제학사, 미국 인디애나대 대학원 경제학 석사 및 박사학위를 취득했고, 중소벤처기업부 차관, 대통령 비서실 산업정책비서관, 산업통상자원부 산업정책실장 등을 거치는 등 33년간 공직에 몸을 담았다. 최근에는 경기도 도정자문위원회 위원장, 고려대학교 미래성장연구원 특임교수 등을 맡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