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국민은행, 중소기업·자영업자 위해 '지원 프로그램' 실시

국민은행 제공
국민은행 제공

[파이낸셜뉴스] KB국민은행이 중소기업과 자영업자 경영 정상화를 위해 '중소기업·자영업자 지원 프로그램'을 시행한다. 이번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기업고객에 대한 금리 인하, 신규 대출 등 금융 지원뿐만 아니라 KB굿잡 취업박람회, 소호 멘토링 스쿨 등 비금융 지원도 강화할 방침이다.

26일 금융권에 따르면 국민은행의 '중소기업·자영업자 지원 프로그램'에는 △금리 인하 프로그램 △특별 금리 우대 프로그램 △신용보증 특별출연을 통한 신규 대출 등이 포함됐다. 은행연합회 차원의 '은행권 공통 지원 프로그램'과는 별도의 프로그램이다. 최근 금리 상승에 따른 금융비용 증가로 경영난이 가중된 중소기업과 자영업자에 대한 지원을 더욱 확대하기 위해 마련했다.

먼저 '금리 인하 프로그램'의 대상 고객은 중·저 신용등급의 중소법인이다. 대출 기한연장 시 금리가 7%를 초과할 경우 7% 초과분에 대해 최대 2%p를 인하해 준다. '특별 금리 우대 프로그램'은 신규 대출 신청 시 대출 조건에 따라 1.5%p 수준의 우대금리를 지원하며, 지원 대상은 법인 및 개인사업자 고객이다. 이에 더해 신용보증 특별출연을 통해 담보력과 신용도가 취약한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신규 자금을 지원한다. 지원규모는 2조 3000억원 수준이다. 해당 제도들은 관련 시스템 구축이 완료되는 대로 순차적으로 시행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KB국민은행은 현재 운영 중인 각종 컨설팅 등 비금융 지원 프로그램도 더욱 강화해나갈 방침이다. 일자리연결 프로젝트인 'KB굿잡'을 통해중견·중소기업의 구인난 해소를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또 전국 13개 센터를 통해 상권분석·경영·SNS 등 다양한 컨설팅을 무료로 제공하는'KB 소호 컨설팅'을 비롯해 소상공인 대상 인공지능(AI) 기반 맞춤형 정책자금 추천 앱인 'KB Bridge', 중소기업의 비재무적 항목 개선을 위한 맞춤형 솔루션을 제공하는 ‘ESG 컨설팅’ 등 다양한 컨설팅 서비스도 지속해 나갈 예정이다.

seung@fnnews.com 이승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