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계룡시, 동물보호센터·반려동물 놀이터 조성

기사내용 요약
2026년 건립 목표…주변환경·접근성 고려 부지 선정

계룡시청사 전경 *재판매 및 DB 금지
계룡시청사 전경 *재판매 및 DB 금지

[계룡=뉴시스]곽상훈 기자 = 충남 계룡시가 오는 2026년까지 동물보호센터 및 반려동물놀이터를 건립한다고 26일 밝혔다.

시는 현재 유기동물보호소를 위탁 운영 중이나 시설 및 인력의 한계로 늘어나는 동물보호 관련 민원 대응이 한계에 직면한 상황이다.

동물보호센터 및 반려동물놀이터 조성사업은 30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부지면적 3000㎡에 지상 2층 연면적 660㎡ 규모로 건립할 예정이다. 향후 주변환경과 접근성 등을 고려해 적정부지를 선정할 계획이다.

센터에는 동물병원, 보호시설, 입양 상담실, 격리실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센터에서 보호하고 있는 유기동물은 동물병원에서 건강검진, 예방접종, 동물등록 등 절차를 거쳐 입양을 희망하는 시민에게 무료로 분양될 예정이다.

반려동물 놀이터는 중소형견 놀이터와 대형견 놀이터, 음수대, 반려견 놀이시설 등을 조성해 반려동물이 안전하고 자유롭게 뛰어놀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한다는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센터가 반려동물 보호자의 문화·소통 공간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shoon0663@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