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부경대, 청렴도 평가 최고 '1등급' 받았다

부산 남구 부경대학교 *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 남구 부경대학교 *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부경대학교는 2022년도 공공기관 종합청렴도 평가에서 가장 높은 1등급을 받았다고 26일 밝혔다.

국민권익위원회는 지난해 국공립대학을 비롯해 국내 행정기관과 공직유관단체, 공공의료기관 총 569곳을 대상으로 종합청렴도를 조사하고, 이날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평가에서 전국 33개 국공립 대학 중에서는 부경대와 UNIST, 충북대, 한국교통대 등 4곳이 1등급을 받았다.

부경대의 종합청렴도 점수는 83.5점으로 국공립대 평균 점수(75.2)보다 8.3점 높게 나타났다.


특히 부패 취약 분야 개선 노력 항목 점수가 85점으로 국공립대 평균(74.5)보다 10.5점이 높았고, 반부패·청렴 교육 실효성 제고 항목은 100점을 받아 국공립 대학 평균(72.2)보다 무려 27.8점 높게 나타나는 등 모든 평가 항목에서 평균을 웃돌았다고 부경대는 전했다.

부경대는 2020년 종합청렴도 평가에서 2등급을 받은데 이어 이번에도 우수한 평가를 받으면서 청렴 문화와 청렴 의지를 확산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이번 평가는 공직자·국민 대상 설문조사 결과인 '청렴체감도'와 기관의 반부패 노력을 평가한 '청렴노력도'를 합산한 뒤 기관 부패사건 발생 현황인 '부패실태' 평가를 감점하는 방식으로 이뤄졌다.

☞공감언론 뉴시스 yulnetphoto@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