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서천군, 79억원 투입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 나서

서천군청사 전경 *재판매 및 DB 금지
서천군청사 전경 *재판매 및 DB 금지

[서천=뉴시스]곽상훈 기자 = 충남 서천군이 79억 6800만 원을 투입해 어려움을 겪는 관내 소상공인을 위한 특례보증 지원에 나선다고 26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서천군에 사업자등록을 두고 있는 소상공인으로 상시 근로자 수가 10명 미만이어야 한다.

업체당 보증 한도는 최대 5000만원으로 충남신용보증재단이 대출금의 100%를 전액 보증한다.
하지만 소상공인 개별 신용도에 따라 보증서 발급 가능 여부 및 보증금액이 결정된다.

지원을 희망하는 소상공인은 충남신용보증재단 보령지점, NH농협은행 서천군지부 및 장항지점, 단위농협, KEB하나은행, 새마을금고, 신협, 수협을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김기웅 서천군수는 “이번 특례보증 지원사업이 코로나19 경기침체 여파로 자금난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에게 버팀목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kshoon0663@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