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플 >

'車 4000대 판매 장인' 기아 권영일 오토컨설턴트

기아 제공
기아 제공
[파이낸셜뉴스] 기아 권영일 선임 오토컨설턴트(서울 마포지점· 사진)가 누적 판매 대수 4000대를 달성해 역대 25번째 판매 '그랜드 마스터'에 올랐다.

26일 기아에 따르면 권 선임 오토컨설턴트는 1993년 기아에 입사해 30년간 연평균 133대를 팔았다. 권 선임은 "자동차를 매개로 좋은 사람과 어울리는 지금이 인생에서 가장 행복한 때"라며 "인연을 중시하며 고객과 평생 함께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기아는 권 선임에게 상패와 포상 차량 K9을 수여했다. 기아는 누적 판매 실적에 따라 '스타'(2000대), '마스터'(3000대), '그랜드 마스터'(4000대), '그레이트 마스터'(5000대)로 칭하고 있다.

한편, 올해부터 영업직군 명칭을 '오토컨설턴트'로 변경했다.

ehcho@fnnews.com 조은효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