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칠갑산천문대, 정월대보름 특별 관측 프로그램 운영

칠갑산천문대가 2월 4~5일 정월대보름 특별 프로그램을 운영한다.(청양군 제공)
칠갑산천문대가 2월 4~5일 정월대보름 특별 프로그램을 운영한다.(청양군 제공)


(청양=뉴스1) 백운석 기자 = 청양의 칠갑산천문대가 2월 4, 5일 이틀간 오전 10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정월대보름 특별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26일 밝혔다.

정월대보름은 설 명절 후 첫 보름달이 뜨는 날로 선조들이 설이나 추석만큼 중요시한 명절이다. 선조들은 이날 저녁 가족들과 함께 뒷산에 올라 둥실 떠오른 달을 맞으며 소원을 빌었다.

칠갑산천문대는 이런 정월대보름을 맞아 달을 볼 수 있는 오후 6시부터 관측 프로그램을 시작해 보름달 포토존, 보름달 사진찍기, 보름달 소원 적기 등 부대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낮에는 달과 관련된 천문 강연과 직접 달 만들기 등 체험 행사를 갖는다.

방문객들은 또 보름달 외에 겨울철 별자리, 밤하늘에서 가장 빛나는 별 시리우스, 행성인 목성과 화성, 좀생이별과 오리온 대성운을 관측할 수 있다.


다만 구름이 많이 끼거나 비가 오는 경우 관측이 어려울 수 있는 만큼 일기예보를 참고해야 한다.

칠갑산천문대는 행사 기간 더 많은 관람객이 방문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 회차를 추가 운영하며, 입장료를 50% 할인한다.

참여를 희망하는 사람은 칠갑산천문대 홈페이지 예약 후 방문할 수 있으며, 프로그램에 대한 자세한 소식과 내용은 홈페이지를 통해 알아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