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한파야 물럿거라"…경북도119특수대응단 구미서 혹한기 수중수색훈련

경북도 119특수대응단(단장 류덕곤)은 겨울철 얼음사고에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해 혹한기 수난구조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경북도119특수대응단제공)2023.1.26/뉴스1
경북도 119특수대응단(단장 류덕곤)은 겨울철 얼음사고에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해 혹한기 수난구조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경북도119특수대응단제공)2023.1.26/뉴스1


경북119특수대응단 구조대원들이 얼음을 깨고 수중 수색훈련을 하고 있다.(경북도119특수대응단제공)2023.1.26/뉴스1
경북119특수대응단 구조대원들이 얼음을 깨고 수중 수색훈련을 하고 있다.(경북도119특수대응단제공)2023.1.26/뉴스1


(구미=뉴스1) 최창호 기자 = 경북도119특수대응단은 26일 겨울철 얼음사고에 신속히 대응하기 위해 혹한기 수난구조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구미시 공단동 낙동강에서 실시된 이날 훈련에는 직할구조대 본대와 구미지역대 등에서 활동하고 있는 구조대원 34명이 참가했다.

훈련은 내수면에서 발생한 사고를 가정해 얼음 밑 수색, 상황별 잠수 등으로 진행됐다.

류덕곤 특수대응단장은 "겨울철 수난사고 구조 활동은 시야가 확보되지 않은 얼음 밑 수색상황이어서 위험하고 예측하기 어려워 전문성이 요구된다"며 "신속한 대응으로 도민의 안전을 지키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