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고은아, 공개 구혼 "술 같이 마셔줄 간 튼튼한 수의사 구한다"

사진 제공=KBS 2TV
사진 제공=KBS 2TV


(서울=뉴스1) 안은재 기자 = 배우 고은아가 '걸어서 환장 속으로'를 통해 공개 프러포즈를 한다.

오는 19일 오후 9시25분 방송되는 KBS 2TV 가족 여행 버라이어티 '걸어서 환장 속으로'(연출 김성민 윤병일 이하 '걸환장')에는 고은아, 미르 남매가 이끄는 방가네 가족의 라오스 여행이 담긴다.

이날 방송에서 '방가네' 식구들은 라오스 방비엥의 꽃 블루라군을 방문해 수영을 즐긴다. 행복한 시간을 보내던 방가네는 블루라군의 명물 7m 높이의 다이빙대를 보고 내기를 시작한다. 고은아는 평소 파워 넘치고 대장 같은 면모와 달리 다이빙대 앞에서 두려운 모습을 보이더니 급기야 물에서 도망가기 시작한다.

첫째 언니 방효선과 미르가 "고은아, 너가 맨날 '우리는 하나다' 이랬잖아"라며 "빨리 뛰어"라고 하자 고은아는 "그래, 우리는 하나잖아"라며 "근데 왜 나까지 뛰어야 해"라며 아무말을 한다.

고은아를 잘 아는 첫째 언니 방효선은 고은아에게 "너 결혼하고 싶다며, 여기서 뛰어내리면 결혼할 수 있어"라고 회유한다. 그 순간 고은아는 "여기서 뛰어내리면 결혼할 수 있어?"라며 솔깃한 모습을 보인다. 과연 고은아는 결혼을 위한 다이빙 도전에 성공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날 스튜디오에 나온 고은아는 "인생 목표가 결혼이다"라고 정식으로 공개 프러포즈를 해 시선을 끈다. 미르는 "고은아는 집도 있고 돈도 많다"라며 쐐기를 박자 고은아는 "술 같이 마셔줄 간 튼튼한 수의사 구합니다"라며 진심 어린 공개 구혼에 나선다.

한편 닮은 듯 다른 스타 가족들의 좌충우돌 해외여행을 담은 '걸어서 환장 속으로'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25분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