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이상민 "바람을 피울 시 전 재산 압수"…왜?

[서울=뉴시스] '장미의 전쟁'. 2023.03.12. (사진=MBC에브리원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장미의 전쟁'. 2023.03.12. (사진=MBC에브리원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이윤진 기자 = 전 세계 커플들의 다채로운 스토리가 방송된다.

13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예능물 '장미의 전쟁'에서는 예상을 뛰어넘는 반전으로 혼란에 빠트린 스웨덴 커플의 사연이 소개된다.

프리젠터 김지민은 사연을 전하기에 앞서 출연진들에게 "연애 계약서를 쓴다면 꼭 넣고 싶은 항목이 있냐"고 묻는다. 이상민은 "바람을 피울 시 전 재산 압수"라고 비장하게 말해 웃음을 자아낸다. 이를 들은 김지민은 한술 더 떠 "차 한 대, 집 한 채"라고 맞받아친다.

그런가 하면 이날 방송에서는 스웨덴의 한 커플이 작성한 파격적인 연애 계약서가 공개된다. 이들 커플의 수위 높은 연애 계약서를 먼저 접한 김지민은 다른 출연진들에게 "사건의 실체가 밝혀지면 어마어마한 충격에 휩싸이게 될 것"이라며 긴장감을 불어넣는다.
김지민의 예측대로 출연진들은 계약서를 보자마자 두 눈을 의심하며 입을 다물지 못한다.

특히 이상민은 "전 세계에서 유일무이한 연애 계약서"라며 당황한다. 게다가 이 커플 계약서에는 파격을 넘어 기절초풍할만한 비밀이 숨어있었고, 사건의 전말을 접한 모든 출연진은 말을 잇지 못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telemovie@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